THE ICON TV

스페셜

2019-05-10

반짝 피었다가 금세 지는 탓에 봄은 짧게만 느껴진다. 

그럴 아쉬워 말고 꽃에 흠뻑 젖은 싱그런 플로럴 패턴의 옷을 걸쳐볼 .


-

EDITOR 김형선

STYLIST 임나정

HAIR&MAKEUP 황령경

MODEL 박새미

PD 김남준 양승혁

GRAPHIC 정명주

댓글 0개

0/100
전체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