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ICON TV

디자이너

2019-08-13

버려진 빈티지 의류를 해체하고 오리지널 패브릭을 결합하여기성품 의미를 새롭게 재해석, 대안을 제시하는 조거쉬.


묵은 조차 제각각이라 더욱 매력적인빈티지’. 우린 과연 키워드를제대로즐기고 있는 걸까요? 겉핥기식으로 획일화 되어가고 있는 우리나라의 빈티지 시장에 대해 조거쉬는 이렇게 이야기합니다

댓글 0개

0/100
전체 댓글 더보기